[대전협 보도자료 220531] 대한전공의협의회, 전공의를 위한 초음파 강좌 개최

2022-05-31



대한전공의협의회, 전공의를 위한 초음파 강좌 개최

 

 

대전협, GE 헬스케어와 전공의 초음파 강좌 개최

박한나 수련이사 “초음파 임상 능력 향상에 도움 될 것”

 

 

대한전공의협의회(회장 여한솔, 이하 대전협)에서 주최하고 GE 헬스케어가 함께하는 전공의 대상 심장/복부초음파 핸즈온 코스가 오는 7월 2일에 서울스퀘어 GE 헬스케어 서울사무소에서 개최된다.

 

초음파 검사는 그 자체로는 비침습적인 행위이나 검사와 동시에 진단 및 판독이 이루어지는 특수성을 가지고 있어, 충분한 전문성과 경험을 가진 의사가 시행하여야 한다. 많은 전공의들이 바쁜 수련과정 속에 초음파를 충분히 경험하지 못하고 어려움을 겪고 있어, 실습을 포함한 초음파 강좌에 대한 수요가 꾸준히 있어왔다.

 

코로나-19로 인한 거리두기로 대면 교육이 전면 중단되면서 대전협에서 매년 주최해오던 초음파 강좌도 수년간 진행되지 못하였다. 대전협에서는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되어감에 따라 전공의 수련교육 정상화를 위하여 박차를 가하고 있으며, 그 일환으로 이번 전공의를 위한 초음파 강좌를 계획하였다.

 

본 강좌는 충남대학교병원 박재형 교수, 고려대학교병원 이종미 교수가 연사로 참여하여 이론 강의 및 핸즈온 세션으로 진행된다. 핸즈온 세션에서는 소수 인원으로 구성된 그룹에 초음파 장비 및 모의 환자가 각각 배정되어 충분한 실습을 할 수 있도록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핸즈온 세션에 사용될 초음파 장비는 GE헬스케어의 프리미엄 심장 초음파 장비 Vivid, 프리미엄 범용 초음파 장비 LOGIQ, 스탠다드 범용 초음파 장비 Versana, 온라인몰에서 구매가 가능한 무선 듀얼프로브 Vscan Air 로 구성될 예정이다. 참가자들은 기본적인 스캔 방법부터 AI 기술 기반 자동화된 기능까지 체험하여 환자 진단의 정확도 및 편의성을 모두 고려한 세션을 경험할 수 있다.

 

코로나-19 이전 개최되었던 전공의를 위한 초음파 강좌에 참가자 신청이 오픈되자마자 선착순으로 신청이 마감되었던 것을 고려할 때, 이번 초음파 강좌에도 전공의 회원들의 뜨거운 호응이 예상된다. 행사를 기획한 박한나 대전협 수련이사는 "짧은 시간이나마 이 강좌가 전공의 선생님들의 초음파 임상 능력 향상에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