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공의 이슈

[안내] 의료기관 내 무면허의료행위 근절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본회는 의료기관 내 무면허의료행위가 반드시 근절되어야 하는 입장을 표명하고 있으며 그 이유는 다음과 같다.

첫째로, 환자의 관점에서 무면허의료행위는 환자의 안전을 심각하게 침해할 가능성이 크다. 수술, 시술 각종 약제 및 고위험 항암제의 처방, 환자 진료에는 종합적인 의료상황의 고려가 반드시 필요하며 이를 위하여 교육받고 국가에 의해 면허를 받은 의사의 판단은 필수적이다. 예측하기 어려운 의료사고와 응급상황 발생 시 이는 특히 중요할 수 있다. 또한, 무면허의료행위가 일어나고 있다는 점을 환자에게 알리지 않는 경우가 대부분인데 이는 환자의 알 권리를 침해하는 것이라고 볼 수 있다.

둘째로, 의료인의 관점에서 무면허의료행위는 의사의 전문성을 침해하는 행위이며 의료행위의 책임성을 짊어진 의사의 역량을 감소시키는 결과를 가져올 수 있다. 바람직한 전공의 교육을 위하여 무면허의료행위는 근절되고 진료보조인력의 적절한 규제와 감시가 필요하다.

셋째로, 법적 관점에서 의료법을 위반하는 잘못된 행위이며 선진국의 필수 덕목인 준법정신을 함양하는 데 있어 법적으로 문제가 있는 행위는 반드시 근절되어야 한다.

ㅁ 헌법재판소 2013. 2. 28.자 2011헌바398결정
     - '의료행위'는 의학적 전문지식이 있는 자가 행하지 아니하면 사람의 생명, 신체나 공중위생에 위해가 발생할 우려가 있는 행위이므로 한의학과 서양의학을 분리하고 있는 현행법체계 하에서는 자신이 익힌 분야에 한하여 의료행위를 하도록 하는 것이 필요하며, 훈련되지 않은 분야에서의 의료행위는 면허를 가진 자가 행하는 것이라 하더라도 이를 허용할 수 없다. 특히 영상의학과는 의료법상 서양의학의 전형적인 전문 진료과목으로서 음파검사의 경우 영상의학과 의사나 초음파검사 경험이 많은 해당과의 전문 의사가 시행하여야 하고, 이론적 기초와 의료기술이 다른 한의사에게 이를 허용하기는 어렵다. 따라서 이 사건 법률조항이 과잉금지원칙에 위반된다고 볼 수 없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595
no.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공지

제6회 김일호상 수상자 추천 안내

대전협3111시간전
공지

[안내] 제9회 젊은의사포럼, 젊은 의사 세상을 바라보다 

대전협1262019년 9월 17일
공지

[안내] 의료소송 법률자문 지원 안내

대전협100752019년 7월 26일
공지

[안내] 의료기관 내 무면허의료행위 근절

대전협249792019년 5월 15일
공지

의료현장에서 폭행 발생시 대응! 이렇게 하세요!!

대전협719322015년 9월 2일
공지

3편 - 휴가

대전협724782015년 6월 8일
618

[카드뉴스] 전공의는 방사선 피폭돼도 상관 없는 건가요?

대전협22382018년 6월 11일
617

[전공의 방사선 노출경험 설문조사] 병원 내 가장 약자인 전공의의 목소리를 들어주세요!

대전협32442018년 6월 1일
616

[카드뉴스] 안전한 의료환경을 위한 전국 전공의 집담회 개최 안내

대전협25002018년 5월 21일
615

[카드뉴스] 대한민국 외과계 전공의들의 절규

대전협22412018년 5월 2일
614

[카드뉴스] 연명의료법 SELF CHECK

대전협28072018년 2월 26일
613

[카드뉴스] 대한의사협회장 선거에 투표하는 방법! [1]

대전협34272018년 2월 12일
612

[카드뉴스] 다음은 제 차례인가요? [1]

대전협38802018년 2월 1일
611

[카드뉴스] 주 80시간 넘게 일했는데 초과된 당직비는 안 주신다구요? [1]

대전협32232018년 1월 3일
610

[뉴스] '왜곡된 의료체계' 피켓시위 나선 전공의들 

대전협26322018년 1월 2일
609

[카드뉴스] 의료 왜곡의 한가운데 국민과 의사를 몰아넣지 말아주세요

대전협28392017년 12월 29일
608

[카드뉴스] 전공의 선생님들을 위한 전공의 법 Q&A

대전협36492017년 12월 29일
607

[뉴스] 전공의협의회, "의정협의체 병협 공동 참여 우려된다"

대전협27422017년 12월 27일
606

[카드뉴스] 임신과 출산에 대한 자신의 권리를 침해당하는 이들

대전협32192017년 12월 19일
605

[카드뉴스] 전공의법을 지키려면, 근로기준법도 함께 지켜야 합니다.

대전협34422017년 12월 18일
604

[카드뉴스] 12월 10일 12시 30분, 국민건강수호 전국의사총궐기대회

대전협297532017년 12월 9일
603

[키드뉴스] 환자는 국가가 미리 정해둔 비용만큼만 아플 수 있는 존재가 아니다

대전협32122017년 12월 4일
602

[카드뉴스] '획일적인 국민 의료통제' 국민들이 원하는 의료의 미래일까?

대전협33622017년 12월 4일
601

[카드뉴스] 병원은 공장이 아니고, 환자는 상품이 아닙니다.

대전협31152017년 12월 4일
600

[카드뉴스] 지금 국민에게 꼭 필요한 것은 ‘건강보험 제대로’입니다

대전협31392017년 12월 4일
599

[카드뉴스] 젊은이들의 미래를 뭉개버리는 ‘뭉케어’ 입니다.

대전협33282017년 12월 4일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 40(한강로3가 16-49) 삼구빌딩 7    |   Tel : 02-796-6127, 02-796-6128  |  E-mail : office@youngmd.org |  Fax : 02-796-6888
본 홈페이지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될 수 있습니다.

Copyright (c) 대한전공의협의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