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공의 이슈

[뉴스] 기피과 전공의 월 50만원 지급 15년만에 전면중단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기피과 전공의 월 50만원 지급 15년만에 전면중단 


복지부, 내년도 예산안에 '0원' 편성…수런환경평가 15억 신설  
 
  
 |메디칼타임즈 이창진 기자| 기피과 전공의 수련보조수당 지급이 시행 15년만에 전면 중단될 것으로 보인다.

전공의 육성과목 지원을 위해 해외연수 비용 1억원만 운영된다.
 
 4일 국회 보건복지위원회(위원장 양승조)에 따르면, 보건복지부가 제출한 2017년도 예산안 중 의료인력 양성 및 적정 수급관리 항목으로 103억 9800만원을 책정했다.

이는 지난해 85억 4600만원 보다 21.7%(18억 5200만원) 인상된 수치다.

세부적으로, 전공의 수련보조수당은 '0원'으로 편성했다.

전공의 수련보조수당은 2003년 서울대병원 등 국공립병원을 대상으로 기피과목 경쟁력 확보 차원에서 해당 진료과 레지던트에게 매달 50만원을 지급해온 사업이다.

기획재정부는 수련보조수당 지급에도 불구하고 해당 과목 전공의 확보율은 민간 수련병원과 차이가 없으며, 오히려 전공의 확보율이 더 떨어지고 있다면서 2016년을 끝으로 사실상 지원 중단을 결정했다.

올해 1월과 2월 병리과와 방사선종양학과, 산부인과, 진단검사의학과 등 4개과 레지던트 4년차 46명이 마지막 수련보조수당을 받았다.
 
전공의 육성지원 명목으로 2015년 신설된 1억원은 내년도 11억 5200만원으로 대폭 증액했다.

충원율이 낮은 육성지원 과목 전공의 사기증진과 수련 질 향상 목적의 단기연수 지원예산으로 젊은 의사들의 기대효과와 더불어 일부 대형병원에 집중되고 있다는 우려감이 공존하는 상황이다.

전공의 특별법 시행에 대비해 10억 5200만원이 신설됐다.

수련환경평가 실시에 9억 6800만원을, 수련환경평가위원회 운영에 8400만원 등을 책정했다.


현재 병원협회가 운영 중인 병원신임평가센터를 복지부 소속 별도 조직인 수련환경평가위원회로 하며, 근무 중인 행정직에 대한 인건비도 위원회 운영비에 포함했다.

더불어 유휴 간호인력 재취업 교육센터 확대를 위한 간호인력 취업지원 항목에 34억 5200만원(2016년 30억원)을 책정했다.

또한 간호조무사 훈련교육기관 지정 평가 항목으로 3억 5400만원을 신규 편성했다.

이밖에 간호간병 통합서비스 병동 시설개선비 지원 예산은 올해와 동일한 50억원(5000개 병상, 100여개 병동)과 보건의료인 적정수급 관리를 위한 연구(1억 6000만원), 취약지 전문의료인력 양성 1억원(신규) 등 보건의료 인력에 영향을 미치는 항목이 주를 이뤘다.


의료자원정책과(과장 이스란) 측은 "전공의 수련환경평가의 객관성과 독립성 강화, 전공의 권리 보호, 환자안전 강화 그리고 우수 전문인력 양성에 기여할 것"이라면서 "충원율이 낮은 기피과목 전공의 지원을 통해 수련의 질 향상 및 전문의 균형수급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응급의학과 전공의 수련보조(응급의료기금)와 외과 및 흉부외과 수가 가산(건강보험)은 수련보조수당 중단과 무관하게 지속 지원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599
no.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공지

4년차 전문의 시험 준비 연차휴가 관련 안내

대전협33122019년 11월 4일
공지

2020년도 제63차 전문의자격시험 시행계획 공고

대전협 홍보국45452019년 10월 22일
공지

[안내] 의료소송 법률자문 지원 안내

대전협202182019년 7월 26일
공지

[안내] 의료기관 내 무면허의료행위 근절

대전협353162019년 5월 15일
공지

의료현장에서 폭행 발생시 대응! 이렇게 하세요!!

대전협754382015년 9월 2일
공지

3편 - 휴가

대전협757632015년 6월 8일
462

[안내] 2016년 서울대학교병원 진단검사의학과 연수강좌 안내

대전협57672016년 10월 7일
460

[뉴스] 입원전담전문의 도입, "합리적인 입원료 수가가 관건"

대전협53132016년 10월 4일
459

[카드뉴스] PA, 아니 UA는 사라져야 한다.

대전협55242016년 9월 29일
458

[뉴스] 복지부 "한의사 현대의료기기 허용 의-한 협의 재개" 

대전협53102016년 9월 28일
457

[뉴스] [기획]어느 PA의 씁쓸한 고백…“죄 짓는 거 같아 괴로워요”

대전협57892016년 9월 26일
456

[뉴스] 의료계 자율징계권 가시화···11월 시범사업 실시

대전협53652016년 9월 23일
455

[카드뉴스] 의료계의 미래는 우리의 미래입니다.

대전협54162016년 9월 21일
454

[뉴스] 흉부외과 ‘엎친 데 덮친 격’ 간판 버리고 싶다  

대전협56442016년 9월 19일
453

[뉴스] “진술을 거부할 권리가…” 의료기관 현지조사에 ‘미란다 원칙’ 적용한다

대전협55072016년 9월 7일
452

[안내] 경기도의사회 제7차 젊은의사미래포럼 개최

대전협59332016년 9월 6일
451

[뉴스] 기피과 전공의 월 50만원 지급 15년만에 전면중단

대전협56092016년 9월 5일
450

[뉴스] 직역간 분쟁 유발하는 면허제도...근본 해결책은?   

대전협54102016년 9월 2일
449

[안내] 경기도의사회 제7차 젊은의사미래포럼 개최 안내

대전협55412016년 8월 30일
448

[뉴스] 또 이런 일이…끊이질 않는 진료실에서 환자 칼부림

대전협55992016년 8월 24일
447

[뉴스] 송명제 대한전공의협의회장 ‘대전협 체질 개선 기여 큰 보람'  

대전협56102016년 8월 23일
446

[카드뉴스] 생명 최전선에 부는 이상기류. 국민 건강이 위험하다.

대전협55802016년 8월 22일
445

[뉴스] 전공의들이 수련병원 환경평가 나선다

대전협54922016년 8월 18일
444

[뉴스] "수련병원, 떳떳하면 평가결과 공개하라" 설문 시작  

대전협57012016년 8월 16일
443

[뉴스] 시행 임박 '전공의특별법' 우려반 기대반 

대전협56042016년 8월 11일
442

[뉴스] "전공의법 작동 모니터링 하겠다"

대전협55542016년 8월 10일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 40(한강로3가 16-49) 삼구빌딩 7    |   Tel : 02-796-6127, 02-796-6128  |  E-mail : office@youngmd.org |  Fax : 02-796-6888
본 홈페이지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될 수 있습니다.

Copyright (c) 대한전공의협의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