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의료기관 내 무면허의료행위 근절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본회는 의료기관 내 무면허의료행위가 반드시 근절되어야 하는 입장을 표명하고 있으며 그 이유는 다음과 같다.

첫째로, 환자의 관점에서 무면허의료행위는 환자의 안전을 심각하게 침해할 가능성이 크다. 수술, 시술 각종 약제 및 고위험 항암제의 처방, 환자 진료에는 종합적인 의료상황의 고려가 반드시 필요하며 이를 위하여 교육받고 국가에 의해 면허를 받은 의사의 판단은 필수적이다. 예측하기 어려운 의료사고와 응급상황 발생 시 이는 특히 중요할 수 있다. 또한, 무면허의료행위가 일어나고 있다는 점을 환자에게 알리지 않는 경우가 대부분인데 이는 환자의 알 권리를 침해하는 것이라고 볼 수 있다.

둘째로, 의료인의 관점에서 무면허의료행위는 의사의 전문성을 침해하는 행위이며 의료행위의 책임성을 짊어진 의사의 역량을 감소시키는 결과를 가져올 수 있다. 바람직한 전공의 교육을 위하여 무면허의료행위는 근절되고 진료보조인력의 적절한 규제와 감시가 필요하다.

셋째로, 법적 관점에서 의료법을 위반하는 잘못된 행위이며 선진국의 필수 덕목인 준법정신을 함양하는 데 있어 법적으로 문제가 있는 행위는 반드시 근절되어야 한다.

ㅁ 헌법재판소 2013. 2. 28.자 2011헌바398결정
     - '의료행위'는 의학적 전문지식이 있는 자가 행하지 아니하면 사람의 생명, 신체나 공중위생에 위해가 발생할 우려가 있는 행위이므로 한의학과 서양의학을 분리하고 있는 현행법체계 하에서는 자신이 익힌 분야에 한하여 의료행위를 하도록 하는 것이 필요하며, 훈련되지 않은 분야에서의 의료행위는 면허를 가진 자가 행하는 것이라 하더라도 이를 허용할 수 없다. 특히 영상의학과는 의료법상 서양의학의 전형적인 전문 진료과목으로서 음파검사의 경우 영상의학과 의사나 초음파검사 경험이 많은 해당과의 전문 의사가 시행하여야 하고, 이론적 기초와 의료기술이 다른 한의사에게 이를 허용하기는 어렵다. 따라서 이 사건 법률조항이 과잉금지원칙에 위반된다고 볼 수 없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51
no.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공지

[중선관위 공고] 제23기 대한전공의협의회 회장 선거 박지현 당선 공고 

대전협5772019년 8월 23일
공지

[안내] 의료소송 법률자문 지원 안내

대전협54112019년 7월 26일
공지

제22기 대한전공의협의회 임시대의원총회 개최 

대전협56592019년 7월 25일
공지

[안내] 의료기관 내 무면허의료행위 근절

대전협204592019년 5월 15일
51

[2018-05-25] 바의연,  분주 관련 복지부 민원답변 공개 c

대전협3652018년 6월 8일
50

[2018-05-21] "이대목동병원 질본 역학조사결과 인정 못해" image

대전협3952018년 6월 8일
49

[2018-05-20] 제2차 전국의사총궐기대회 개최 image

대전협3832018년 6월 8일
48

[2018-05-19] 전국 병원의사모임...대책위 구성, 조직 활성화 모색 image

대전협3922018년 6월 8일
47

[2018-05-18]사망환아 4명 중 3명에서 지질영양제 투여 전에 이미 패혈증 초기증상 c

대전협4022018년 6월 8일
46

[2018-05-17] "경찰, 신생아 8명 남아있는 상태서 의료폐기물 등 현장조사 image

대전협3852018년 6월 8일
45

[2018-05-10] 전공의들, “배운 대로 환자 지킬 수 있게 해달라” c

대전협4562018년 6월 8일
44

[2018-05-08]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사망 사건’ 간호사연대 입장서 

대전협3972018년 6월 8일
43

[2018-05-08] 지질영양제와 환아사망 위험 간 역학적 인과성은 입증되지 않았다 c

대전협3892018년 6월 8일
42

[2018-05-02] 신생아에게 투여된 지질영양제는 정말 시트로박터 균에 의해 오염됐을까 c

대전협3562018년 6월 8일
41

[2018-04-29] 검찰, 이대목동 신생아 사망 의료진 7명 전원 기소  image

대전협3472018년 6월 8일
40

[2018-04-25] "지질영양제 오염, 신생아 사망 역학적 개연성 있다"  image

대전협4392018년 6월 8일
39

[2018-04-18] 사건발생 당시 전공의가 행적을 감췄다는 오보에 대한 jtbc 정정보

대전협3562018년 6월 8일
38

[2018-04-17] 신생아 집단사망 박모 교수 구속적부심 기각.. "구속 적법" image

대전협3652018년 6월 8일
37

[2018-04-16] 전공의들, “환자와 전공의 안전을 위해 힘 모으겠다” c image

대전협3802018년 6월 8일
36

[2018-04-13] '신생아 사망' 이대목동 신생아중환자실 주치의 구속적부심 석방 image

대전협3572018년 6월 8일
35

[2018-04-10] "대법원장님, 조수진 교수를 석방해 주십시오" image

대전협3342018년 6월 8일
34

[2018-04-09] 이대목동병원의 지질영양제 분주는 부당한 행위가 아니다 c

대전협3902018년 6월 8일
33

[2018-04-08] 악천후 뚫고 광화문에 모인 의사들 "중환자실 떠나겠다"  image

대전협3712018년 6월 8일
32

[2018-04-08]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사망 사건’ 간호사연대 성명서

대전협3662018년 6월 8일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 40(한강로3가 16-49) 삼구빌딩 7    |   Tel : 02-796-6127, 02-796-6128  |  E-mail : office@youngmd.org |  Fax : 02-796-6888
본 홈페이지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될 수 있습니다.

Copyright (c) 대한전공의협의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