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협이슈

 2018 전국 전공의 병원평가 설문 문항 조사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2018 전국 전공의 병원평가 설문 문항 조사]


안녕하십니까, 대한전공의협의회입니다.

대한전공의협의회는 2015년부터 매년 전국 수련병원에서 근무하는 전공의를 대상으로 '전국 전공의 병원평가 설문조사'를 시행하고 있습니다.

설문의 일차적 목적은 전국 수련병원의 전공의 근무수련환경을 평가·비교 및 분석하는 것이며, 피교육자인 전공의가 직접 수련병원을 평가한다는 점에서 매우 큰 의의가 있다고 볼 수 있습니다.

실제 전공의들은 본인이 근무하는 병원 외 다른 병원의 근무, 수련 환경, 급여, 복지 체계에 대해서 정보를 얻을 기회가 제한적이며 이에 정당한 권리를 누리지 못하는 경우도 허다합니다. 이에, 21기 대전협은 2018년 설문조사 문항 개발을 위해 무엇보다 전공의 회원들의 의견을 적극 참고하고자 합니다.

평소 전공의 근무 수련환경 관련하여 궁금했던 부분, 설문에 포함하면 좋겠다고 생각하는 문항이 있으신 분은 다음 링크를 통하여 신청해주시면 적극 반영하도록 하겠습니다. 해당 결과는 추후 전공의 근무수련환경의 제도적 개선과 보편화를 위한 귀중한 기초자료로 활용될 예정입니다.

이번 조사는 8월 10일까지 진행됩니다.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리며, 현장의 전공의 선생님들의 다양한 의견 기다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링크 : goo.gl/93Tefa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32
34

“입원전담전문의, 정부와 학회의 의지가 가장 중요” 

대전협23262017년 6월 23일
33

환자 안전과 전공의 인권을 위한 전공의법 본격 시행

대전협24212017년 1월 30일
32

젊은의사들이 바라는 것은 ‘일과 삶의 균형’

대전협22092016년 11월 2일
31

“무면허 보조인력 UA는 사라져야 한다”

대전협22982016년 10월 10일
30

호스피탈리스트 제도, 지원자들이 인생 걸 수 있는 확신 필요 

대전협19042016년 10월 10일
29

“예고된 불행의 결말, 그 아픔은 고스란히 국민에게”

대전협21022016년 8월 8일
28

수련환경 실태, 전공의들이 평가하고 언론이 공개한다 

대전협22722016년 6월 22일
27

“전공의들에게 건강한 축복, 따뜻한 가정 찾아 주겠다”

대전협23602016년 5월 16일
26

‘주 80시간’에 목숨 거는 수련병원 꼼수, 전공의 특별법으로 차단할 것

대전협32822016년 3월 24일
25

대전협, “의료에서는 ‘무식함’이 사람을 죽일 수도 있다” 엄중한 경고 

대전협27272016년 2월 15일
24

어디까지 왔나? 전공의 특별법 통과 이후 한 달, 그리고 2016

대전협23332016년 1월 11일
23

대전협 “병원 꼼수 좌시 하지 않을 것, 법적 대응 검토 중” [2] c

대전협30062015년 11월 20일
22

전공의 위한 현안들을 최우선으로

대전협24922015년 10월 1일
21

60년 숙원, 첫 관문 넘었다, 대전협, 김용익 의원‧의협과 함께 ‘전공의 특별법’ 발의 image

대전협53272015년 8월 8일
20

메르스 사태의 진정한 종결은 ‘회복’

대전협27152015년 7월 15일
19

‘환자 안전’의 중심에서 ‘전공의’를 외치다 image

대전협31152015년 5월 30일
18

대전협 커뮤니케이션의 진화, 새로운 홍보 시스템 장착 완료

대전협29632015년 5월 4일
17

전공의 특별법, 무슨 내용이 들어있나요?

대전협36672015년 5월 2일
16

미국보다 105년 늦은 한국형 플랙스너 리포트

대전협38842015년 5월 2일
15

젊은 의사들의 표심 움직일 ‘소통의 장’ 열린다

대전협30222015년 5월 2일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 40(한강로3가 16-49) 삼구빌딩 7    |   Tel : 02-796-6127, 02-796-6128  |  E-mail : office@youngmd.org |  Fax : 02-796-6888
본 홈페이지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될 수 있습니다.

Copyright (c) 대한전공의협의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