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협 공지

[보도자료] 대한전공의협의회 제23기 집행부 공식 출범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대한전공의협의회 제23기 집행부 공식 출범

 

7일 대전협 제22기 이임식 및 제23기 취임식 성료

전임 집행부, 신형록 전공의 추모기금 3278만원 이관

박지현 회장, “빨리 가기보다는 함께 가는 대전협 되겠다

 

 

대한전공의협의회 제23기 집행부가 공식 출범했다.

 

대한전공의협의회(회장 이승우, 이하 대전협)는 지난 7일 대한의사협회 임시회관에서 제22기 이임식 및 제23기 취임식을 개최하고, 신임 집행부의 공식 출범을 알렸다.

 

여성 전공의 최초로 대전협 회장에 당선된 박지현 신임 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빨리 가기보다는 함께 가는 것의 위대한 가치를 믿는다응급실에서부터 병리과, 진단검사의학과, 의과대학에 있는 예방의학과 전공의는 물론 과가 없어 소속감을 느끼지 못하는 인턴 선생님들의 목소리까지 담고자 한다고 밝혔다.

 

박 회장은 특히 제가 현장에서 겪지 않은 과, 같이 일을 하지 않는 인턴에게도 더 많은 관심을 가지고 더 많이 배울 것이라면서 함께 가고자 한다. 앞선 집행부가 잘해온 일들 그르치지 않고 앞서 나가기보다는 차근히 준비해 잘 만들어가겠다고 다짐했다.

 

그는 대전협이 행복해야 전공의 회원이 행복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임기 동안 옳다고 믿는 선의를 지키기 위해서 열심히 행복하게 일하겠다고 덧붙였다.

 

대전협 20기 복지이사와 21기 부회장, 22기 회장을 역임한 이승우 전임 회장은 이임사를 통해 회장직을 하면서 전공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자리가 쉽지 않다는 걸 다시 한번 느꼈다의료계 선배, 동료들 덕분에 무사히 이 자리까지 올 수 있었다. 그동안 지지해준 22기 집행부, 동료들에게 감사드린다고 그동안의 고마움을 전했다.

 

이날 이승우 전임 회장은 23기 집행부에게 그동안 모금해온 신형록 전공의 추모기금 모금액 32786921원을 이관했다. 길병원 소아청소년과 2년차로 수련 중이던 신형록 전공의는 지난 21일 당직을 서던 중 사망해 동료 전공의들에게 큰 충격을 안겼다. 고인은 사망 전 일주일간 평균 113시간 일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최근 근로복지공단 인천업무상질병판정위원회는 고인의 사망을 업무상 과로 및 스트레스와 상당한 인과관계가 인정된다고 최종 판정한 바 있다.

 

박지현 신임 회장은 22기 집행부 전체에 감사장을 수여하고 그간의 고마움을 전했다. 이어 새 집행부에도 임명장을 전달했다.

 

이날 이취임식에는 대한의사협회 정성균 총무이사, 박종혁 대변인 겸 홍보이사, 김영완 감사, 대한의사협회 대의원회 이철호 의장, 중앙대병원 소아청소년과 임인석 교수, 대한공중보건의사협의회 조중현 회장, 대전협 김일호 회장의 부친인 김태환 씨 등 의료계 인사가 대거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대한의사협회 최대집 회장이 부득이하게 참석하지 못해 정성균 의협 총무이사가 축사를 대독했다. 최 회장은 “22기 집행부를 이끌어온 이승우 회장은 전공의 권익을 위해 최선을 다한 것은 물론, 의료계 현안에도 젊은 의사들을 대변하며 수련환경 개선과 제도 발전, 국민건강 향상을 위해 의협의 회무에 적극적으로 협력해줬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최 회장은 박지현 신임 회장은 절반이 넘는 투표율, 87%라는 압도적인 지지 속에 당선돼, 대전협이 수련환경 개선 등 현안 해결에 있어 더욱 확고한 동력을 확보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격려했다.

 

이철호 의협 대의원회 의장은 의료계도 태풍 앞에 있는 형국이다. 문케어, 의료인 업무범위 문제 등이 산적해 있다거센 비바람이 불어닥칠 때 들판에 혼자 있으면 날아가지만 여럿이 뭉쳐있으면 무너지지 않는다. 전공의협의회의 화합할 협() 글자처럼 회장, 임원, 회원이 서로 협력하고 뭉쳐야 한다고 당부했다.

 

조중현 대공협 회장은 가장 바쁜 직역인 전공의협의회가 가장 많은 회무를 보고 있는 것 같다. 주변에서 많은 힘을 같이 실어드려야 한다고 생각한다면서 대공협도 대전협을 늘 지지하고 함께하겠다고 전했다.

 

아래는 제23기 집행부 명단이다.

 

회장 박지현(삼성서울병원 외과)

부회장 김진현(세브란스병원 정신건강의학과)

부회장 서연주(가톨릭중앙의료원 내과)

부회장 여한솔(이대목동병원 응급의학과)

총무이사 박용만(아산시보건소)

수련이사 박은혜(서울대학교보건대학원 예방의학과)

수련이사 이경민(동국대학교일산병원 응급의학과)

복지이사 정원상(중앙보훈병원 내과)

홍보이사 정윤식(담양군보건소)

홍보이사 조재진(삼육서울병원 인턴)

정책이사 우민지(고려대학교구로병원 안과)

정책이사 남기룡(서울대학교보건대학원 예방의학과)

기획이사 이유진(서울아산병원 산부인과)

기획이사 김종화(전남대학교병원 안과)

기획이사 이남헌(성주군보건소)

대외협력이사 이지후(서울대학교병원 인턴 수료)

대외협력이사 장재현(안성시보건소)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430
442

[보도자료] “수련병원이 대놓고 당직자 아이디 사용 종용…처방했다 걸리면 전공의가 사유서 

대전협8어제 오후 03:16
441

[보도자료] 기피과도 기피하는 예방의학과?

대전협782019년 11월 5일
440

[보도자료] 내과 인력 공백 대책 無 “이번 겨울 대학병원에 입원하지 마세요”

대전협832019년 11월 4일
439

4년차 전문의 시험 준비 연차휴가 관련 안내 c

대전협33162019년 11월 4일
438

[성명서]불법행위를 조장하고 환자 위험을 초래하는 ‘전자의무기록(EMR) 셧다운제’를 즉각

대전협1582019년 10월 25일
437

의협파견대의원(특별분회 봉직의 및 전공의) 보궐선거 공고  c

대전협13062019년 10월 22일
436

2020년도 제63차 전문의자격시험 시행계획 공고 c

대전협 홍보국45482019년 10월 22일
435

[보도자료] 내과 3·4년차 공백 눈앞에 둔 전공의들, 업무로딩·환자안전 ‘막막’

대전협 홍보국1312019년 10월 21일
434

[보도자료] 수련환경 왜곡, 의료법 위반까지 조장하는 ‘EMR 셧다운제’

대전협 홍보국1152019년 10월 18일
433

[보도자료] 제6회 김일호상에 이승우·손상호 전공의 선정

대전협 홍보국1242019년 10월 15일
432

[보도자료] 제3회 전공의학술상에 조광현·이지수·박지수 전공의 선정

대전협2092019년 10월 14일
431

[공고] 제3회 대한전공의학술상 수상자 안내

대전협15952019년 10월 7일
430

[보도자료] “여자라는 이유로” 아직도 전공의 선발 불이익…대전협·여의사회, 의료계 성차별

대전협1752019년 10월 4일
429

[보도자료] 전공의 폭행 피해, 수면 위로 드러나지 않는 이유는?

대전협1692019년 10월 2일
428

[공지] 전공의법 3년, "전공의 근로시간 이대로 괜찮은가?" 토론회

대전협55462019년 9월 23일
427

[공고] 제23기 대한전공의협의회 정기대의원총회 개최 c

대전협25902019년 9월 19일
426

제6회 김일호상 수상자 추천 안내 c

대전협29262019년 9월 18일
425

[안내] 제9회 젊은의사포럼, 젊은 의사 세상을 바라보다 

대전협69462019년 9월 17일
424

[보도자료] “우리 병원은 몇 위? 메디스태프에서 확인하세요”

대전협2482019년 9월 16일
423

[보도자료] 대한전공의협의회 제23기 집행부 공식 출범

대전협2722019년 9월 9일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 40(한강로3가 16-49) 삼구빌딩 7    |   Tel : 02-796-6127, 02-796-6128  |  E-mail : office@youngmd.org |  Fax : 02-796-6888
본 홈페이지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될 수 있습니다.

Copyright (c) 대한전공의협의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