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협 공지

[보도자료] “핵심 질문 추리고 익명 보장 철저히”  「2019 전국 전공의 병원평가」설문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핵심 질문 추리고 익명 보장 철저히

2019 전국 전공의 병원평가설문조사 시작

 

지난해보다 1개월 앞당겨 시행전공의 지원 기간 전에 결과 공개 계획

서연주 홍보이사, “전국 전공의들의 솔직한 의견 담겠다

 

 

전공의가 소속 병원의 수련환경을 직접 평가하는 '2019 전국 전공의 병원평가'가 시작된다.

 

대한전공의협의회(회장 이승우, 이하 대전협)는 전공의 회원 16000여명을 대상으로 오는 26일부터 920일까지 '2019 전국 전공의 병원평가'를 시행한다고 16일 밝혔다.

 

전국 전공의 병원평가는 각 수련병원의 전공의 근무·수련환경을 평가, 비교 및 분석하는 것을 주요 목적으로 하며, 이는 추후 전공의 근무·수련환경의 제도적 개선과 보편화를 위한 기초자료로 활용될 계획이다. 피교육자인 전공의가 직접 수련병원을 평가한다는 점에서도 큰 의미가 있다.

 

이번 설문은 지난해보다 약 1개월 앞당겨 시행된다. 수련병원 결정을 앞둔 전공의들에게 지원 기간이 만료되기 전에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서다.

 

설문 문항은 전공의 근무환경 전공의 수련환경 전공의 안전 환자안전 등 5개 항목의 총 37개의 문항으로 구성됐다. 100여 개의 문항으로 구성된 지난해 설문 조사와는 달리, 각 수련병원의 평가 및 비교에 더 적합하며 통계적으로 유의미한 데이터를 도출하기 위한 문항들로 축약해 37문항으로 구성됐다. 문항에는 수련시간 준수, 수련계약서 교부 등 전공의법 준수 여부는 물론 병원 내 폭력과 감염, 방사선 노출 위험, 입원전담전문의 고용 여부 등 전공의와 환자안전에 대한 질문이 포함됐다.

 

대전협은 체계적인 데이터 분석에도 심혈을 기울였다. 대전협은 전문 통계 인력을 직접 고용해 함께 문항 개발에 착수했으며, 설문이 완료되면 데이터 신뢰성 검증을 위한 분석과 검토 단계를 거쳐 결과를 공개할 계획이다.

 

설문 조사는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전공의 회원은 26일 이메일과 문자 등으로 해당 설문지를 받아볼 수 있다.

 

서연주 홍보이사는 시간 여유가 부족한 전공의들의 설문 참여율을 높이기 위해 그간의 설문결과를 기반으로 핵심 질문을 추렸다. 보다 간결한 설문 UI를 사용해 이전보다 쉽고 빠르게 설문을 진행할 수 있도록 했으며, 철저한 익명 보장 원칙을 강화해 전국 전공의들의 솔직한 의견을 담아볼 예정이라고 전했다.

 

서 홍보이사는 올해로 5회째 진행 중인 이번 설문이 완료되는 대로, 이전 결과와 비교·분석해 발표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429
441

[보도자료] 기피과도 기피하는 예방의학과?

대전협512019년 11월 5일
440

[보도자료] 내과 인력 공백 대책 無 “이번 겨울 대학병원에 입원하지 마세요”

대전협622019년 11월 4일
439

4년차 전문의 시험 준비 연차휴가 관련 안내 c

대전협22852019년 11월 4일
438

[성명서]불법행위를 조장하고 환자 위험을 초래하는 ‘전자의무기록(EMR) 셧다운제’를 즉각

대전협1452019년 10월 25일
437

의협파견대의원(특별분회 봉직의 및 전공의) 보궐선거 공고  c

대전협11332019년 10월 22일
436

2020년도 제63차 전문의자격시험 시행계획 공고 c

대전협 홍보국40052019년 10월 22일
435

[보도자료] 내과 3·4년차 공백 눈앞에 둔 전공의들, 업무로딩·환자안전 ‘막막’

대전협 홍보국1182019년 10월 21일
434

[보도자료] 수련환경 왜곡, 의료법 위반까지 조장하는 ‘EMR 셧다운제’

대전협 홍보국1022019년 10월 18일
433

[보도자료] 제6회 김일호상에 이승우·손상호 전공의 선정

대전협 홍보국1042019년 10월 15일
432

[보도자료] 제3회 전공의학술상에 조광현·이지수·박지수 전공의 선정

대전협1842019년 10월 14일
431

[공고] 제3회 대한전공의학술상 수상자 안내

대전협14282019년 10월 7일
430

[보도자료] “여자라는 이유로” 아직도 전공의 선발 불이익…대전협·여의사회, 의료계 성차별

대전협1632019년 10월 4일
429

[보도자료] 전공의 폭행 피해, 수면 위로 드러나지 않는 이유는?

대전협1542019년 10월 2일
428

[공지] 전공의법 3년, "전공의 근로시간 이대로 괜찮은가?" 토론회

대전협54482019년 9월 23일
427

[공고] 제23기 대한전공의협의회 정기대의원총회 개최 c

대전협24512019년 9월 19일
426

제6회 김일호상 수상자 추천 안내 c

대전협27922019년 9월 18일
425

[안내] 제9회 젊은의사포럼, 젊은 의사 세상을 바라보다 

대전협68222019년 9월 17일
424

[보도자료] “우리 병원은 몇 위? 메디스태프에서 확인하세요”

대전협2292019년 9월 16일
423

[보도자료] 대한전공의협의회 제23기 집행부 공식 출범

대전협2532019년 9월 9일
422

[보도자료] 대한전공의협의회 제23기 집행부 공개 모집

대전협2602019년 9월 3일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 40(한강로3가 16-49) 삼구빌딩 7    |   Tel : 02-796-6127, 02-796-6128  |  E-mail : office@youngmd.org |  Fax : 02-796-6888
본 홈페이지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될 수 있습니다.

Copyright (c) 대한전공의협의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