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협 공지

[성명서] 우리는 잘못된 의료제도를 바로 세우기 위해 대동단결하여 의쟁투 투쟁의 길에 동참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우리는 잘못된 의료제도를 바로 세우기 위해

대동단결하여 의쟁투 투쟁의 길에 동참할 것을 천명한다

 

 

 

우리는 대한의사협회 의료개혁쟁취투쟁위원회(이하 의쟁투)의 투쟁 선언을 지지하며 동참할 것을 밝힌다.

 

우리는 그동안 의료인으로서 본연의 역할을 다해 국민에게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려 노력하였으나, 정부는 전공의 수련환경 개선을 위한 재정적 지원 없이 어떠한 노력을 했는지 묻고 싶다.

 

여전히 전공의들은 전공의법에 보호받지 못하여 명시된 주당 최대 수련시간을 초과한 살인적인 근무시간에 허덕이며 신음하고 있다. 게다가 대형병원으로의 환자 쏠림현상은 점점 더 심해지면서 전공의의 근무환경 수준은 열악하다 못해 참담하다.

 

이제 전국의 전공의들은 한마음 한뜻으로 뭉쳐서 국민건강 보호 및 대한민국 의료 살리기를 이루어 내고자 한다.

 

최근 대한의사협회가 의쟁투 행동선포를 통해 의료개혁을 위한 구체적 개혁 과제를 제시하며, 총파업을 비롯하여 최대집 의협 회장의 무기한 단식 등 총력투쟁을 선언한 바 있다.

 

우리는 잘못된 의료제도를 바로 세우기 위한 의쟁투의 합법적이고 대승적인 투쟁 로드맵을 지지할 것이며, 향후 최선의 진료를 위한 의료개혁에 행동으로 나서기 위해 의쟁투의 로드맵에 따른 투쟁의 길에 참여할 것임을 천명한다.

 

또한, 우리는 모든 전공의가 대동단결하여 동참할 것을 호소한다. 이번 투쟁을 통해 모든 전공의가 대한민국 의료의 주체라는 것을 인식하여 의료변혁에 적극적인 참여자로의 역할을 하기를 촉구하는 바이다.

 

2019710

단위병원 전공의협의회 회장 일동


가천대길병원

남태현

안양샘병원

안정수

강동경희대병원

김정인

연세대세브란스병원

이성민

강북삼성병원

이영주

연세대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

이영빈

강릉아산병원

김태선

영남대병원

김창운

강원대병원

양윤호

예수병원

양성열

건국대충주병원

강정중

울산대병원

강호준

건양대병원

장채원

원광대병원

정재학

경상대병원

조황희

원자력병원

류혜미

계명대동산병원

정진웅

인제대부산백병원

이지영

고려대구로병원

이하석

인제대상계백병원

이정범

고려대안산병원

전지훈

인제대서울백병원

박인근

고려대안암병원

김재형

인제대해운대백병원

최병오

고신대복음병원

고재범

전남대병원

문종구

광명성애병원

조원희

전북대병원

양광균

광주보훈병원

임남규

제주한라병원

김민수

국립경찰병원

이운섭

조선대병원

문영훈

국립법무병원

안재훈

중앙대병원

김재민

단국대병원

천상우

차의과대분당차병원

정영수

대구가톨릭대병원

양해수

충남대병원

고한빛

대구파티마병원

노희윤

충북대병원

권현우

동강병원

이우섭

한림대강남성심병원

김민기

서울대병원

성 전

한림대강동성심병원

이승준

서울아산병원

임청수

한양대병원

이관홍

순천향대서울병원

김 명

한일병원

정승곤

아주대병원

원구연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395
407

제23기 대한전공의협의회 회장 선거 공고

대전협4412019년 7월 22일
406

[성명서] 우리는 잘못된 의료제도를 바로 세우기 위해 대동단결하여 의쟁투 투쟁의 길에 동참

대전협1162019년 7월 10일
405

[보도자료] 6개월 앞둔 전문의자격시험 일정 아직도 미정? 현장 전공의들 ‘혼란’

대전협1772019년 7월 5일
404

[성명서] 전공의 수련환경 개선과 올바른 의료 제도 확립을 위해 의협 의쟁투 행동을 지지한

대전협832019년 7월 4일
403

[안내] 안전한 진료환경을 위한 준법진료 자료집(의료기관내 무면허의료행위 근절편II-1) c

대전협11032019년 7월 3일
402

[안내] 의료개혁쟁취투쟁위원회 투쟁 홍보자료 c

대전협11232019년 7월 3일
401

故 신형록 전공의 추모 기금 모금 현황 (6월 19일 오전 11시 기준)

대전협76652019년 6월 19일
400

[보도자료] 여전한 교수의 폭언·폭행…“최소한의 권리도 못 지켜주나요?”

대전협2442019년 6월 7일
399

[보도자료] “개인정보 유출, 수련기회 부족, 외과계 기피 현상 등 부작용은 어떡하죠?”

대전협2222019년 5월 31일
398

[보도정정]mbc 뉴스데스크_수술실 CCTV 설치 보도 관련

대전협32392019년 5월 31일
397

[안내] 의료기관 내 무면허의료행위 근절

대전협142942019년 5월 15일
396

[보도자료] 대전협, “공보의 훈련기간, 복무기간에 산입” 헌법소원 지지

대전협2512019년 5월 13일
395

전공의 만족도 조사 실시 안내

대전협105902019년 5월 8일
394

[보도자료] 전공의 의존도 높은 의료현장, 2020년 내과 3년제 속 전공의들 한숨만...

대전협3422019년 5월 3일
393

[안내] 2019년 면허신고 안내 c

대전협292382019년 4월 15일
392

[공고] 대한전공의노동조합 위원장·수석부위원장 당선인 공고

대전협138862019년 4월 12일
391

[보도자료] 전공의 81% 수면 부족 호소 “이러다 죽겠다 싶어요”

대전협4072019년 4월 9일
390

[성명서] 전공의 교육수련체계 낱낱이 드러낸 서울백병원 사태, 이제는 정부가 행동에 나서야

대전협4582019년 4월 5일
389

故 신형록 전공의 추모 기금 모금 현황 (4일 16시 기준)

대전협158682019년 4월 4일
388

[보도자료] 고된 업무와 지나친 근무시간, 부족한 휴게시간…병원이 외면한 전공의들

대전협4312019년 4월 1일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 40(한강로3가 16-49) 삼구빌딩 7    |   Tel : 02-796-6127, 02-796-6128  |  E-mail : office@youngmd.org |  Fax : 02-796-6888
본 홈페이지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될 수 있습니다.

Copyright (c) 대한전공의협의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