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협 공지

[안내] 의료기관 내 무면허의료행위 근절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본회는 의료기관 내 무면허의료행위가 반드시 근절되어야 하는 입장을 표명하고 있으며 그 이유는 다음과 같다.

첫째로, 환자의 관점에서 무면허의료행위는 환자의 안전을 심각하게 침해할 가능성이 크다. 수술, 시술 각종 약제 및 고위험 항암제의 처방, 환자 진료에는 종합적인 의료상황의 고려가 반드시 필요하며 이를 위하여 교육받고 국가에 의해 면허를 받은 의사의 판단은 필수적이다. 예측하기 어려운 의료사고와 응급상황 발생 시 이는 특히 중요할 수 있다. 또한, 무면허의료행위가 일어나고 있다는 점을 환자에게 알리지 않는 경우가 대부분인데 이는 환자의 알 권리를 침해하는 것이라고 볼 수 있다.

둘째로, 의료인의 관점에서 무면허의료행위는 의사의 전문성을 침해하는 행위이며 의료행위의 책임성을 짊어진 의사의 역량을 감소시키는 결과를 가져올 수 있다. 바람직한 전공의 교육을 위하여 무면허의료행위는 근절되고 진료보조인력의 적절한 규제와 감시가 필요하다.

셋째로, 법적 관점에서 의료법을 위반하는 잘못된 행위이며 선진국의 필수 덕목인 준법정신을 함양하는 데 있어 법적으로 문제가 있는 행위는 반드시 근절되어야 한다.

ㅁ 헌법재판소 2013. 2. 28.자 2011헌바398결정
     - '의료행위'는 의학적 전문지식이 있는 자가 행하지 아니하면 사람의 생명, 신체나 공중위생에 위해가 발생할 우려가 있는 행위이므로 한의학과 서양의학을 분리하고 있는 현행법체계 하에서는 자신이 익힌 분야에 한하여 의료행위를 하도록 하는 것이 필요하며, 훈련되지 않은 분야에서의 의료행위는 면허를 가진 자가 행하는 것이라 하더라도 이를 허용할 수 없다. 특히 영상의학과는 의료법상 서양의학의 전형적인 전문 진료과목으로서 음파검사의 경우 영상의학과 의사나 초음파검사 경험이 많은 해당과의 전문 의사가 시행하여야 하고, 이론적 기초와 의료기술이 다른 한의사에게 이를 허용하기는 어렵다. 따라서 이 사건 법률조항이 과잉금지원칙에 위반된다고 볼 수 없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434
446

[보도자료] ‘전공의법 위반으로 전공의만 피해’ 인턴 필수과목 미이수 서울대병원 처분 공개

대전협402019년 12월 12일
445

[보도자료] 전공의 없어 수술 못한다고? 수술 건수 급감 이유 전공의법에서 찾는 교수들 

대전협252019년 12월 10일
444

[보도자료] 연차휴가도 제대로 못 쓰는 전공의들

대전협422019년 12월 6일
443

[보도자료] 전공의 근무시간은 줄어들고 있지만, 수련의 질은 글쎄…

대전협1802019년 11월 21일
442

[보도자료] “수련병원이 대놓고 당직자 아이디 사용 종용…처방했다 걸리면 전공의가 사유서 

대전협1452019년 11월 18일
441

[보도자료] 기피과도 기피하는 예방의학과?

대전협1842019년 11월 5일
440

[보도자료] 내과 인력 공백 대책 無 “이번 겨울 대학병원에 입원하지 마세요”

대전협1942019년 11월 4일
439

4년차 전문의 시험 준비 연차휴가 관련 안내 c

대전협66542019년 11월 4일
438

[성명서]불법행위를 조장하고 환자 위험을 초래하는 ‘전자의무기록(EMR) 셧다운제’를 즉각

대전협2322019년 10월 25일
437

의협파견대의원(특별분회 봉직의 및 전공의) 보궐선거 공고  c

대전협22962019년 10월 22일
436

2020년도 제63차 전문의자격시험 시행계획 공고 c

대전협 홍보국69672019년 10월 22일
435

[보도자료] 내과 3·4년차 공백 눈앞에 둔 전공의들, 업무로딩·환자안전 ‘막막’

대전협 홍보국2042019년 10월 21일
434

[보도자료] 수련환경 왜곡, 의료법 위반까지 조장하는 ‘EMR 셧다운제’

대전협 홍보국1932019년 10월 18일
433

[보도자료] 제6회 김일호상에 이승우·손상호 전공의 선정

대전협 홍보국2082019년 10월 15일
432

[보도자료] 제3회 전공의학술상에 조광현·이지수·박지수 전공의 선정

대전협3202019년 10월 14일
431

[공고] 제3회 대한전공의학술상 수상자 안내

대전협22812019년 10월 7일
430

[보도자료] “여자라는 이유로” 아직도 전공의 선발 불이익…대전협·여의사회, 의료계 성차별

대전협2352019년 10월 4일
429

[보도자료] 전공의 폭행 피해, 수면 위로 드러나지 않는 이유는?

대전협2382019년 10월 2일
428

[공지] 전공의법 3년, "전공의 근로시간 이대로 괜찮은가?" 토론회

대전협63232019년 9월 23일
427

[공고] 제23기 대한전공의협의회 정기대의원총회 개최 c

대전협33572019년 9월 19일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 40(한강로3가 16-49) 삼구빌딩 7    |   Tel : 02-796-6127, 02-796-6128  |  E-mail : office@youngmd.org |  Fax : 02-796-6888
본 홈페이지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될 수 있습니다.

Copyright (c) 대한전공의협의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