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협 공지

[보도자료] 대전협, 故 김일호 뜻 기린다…연세원주의대에 기념 공간 마련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대전협, 김일호 뜻 기린다연세원주의대에 기념 공간 마련

 

 

대전협-연세원주의대, ‘김일호 기념 RC Room 현판식개최

불법의료행위 근절·전공의 수련환경 개선에 헌신한 고인의 정신 기려

 

 








불법의료행위 근절, 전공의 수련환경 개선을 위해 헌신한 김일호 회장의 뜻을 기리기 위해 대한전공의협의회와 연세원주의대가 힘을 모았다.

 

대한전공의협의회(회장 이승우, 이하 대전협)가 주최하고 연세대원주의과대학(학장 이강현)이 주관한 김일호 기념 RC Room 현판식이 지난 26일 연세대원주의과대학 Murray 학사에서 개최됐다.

 

대전협 15기 회장을 역임했던 김일호 회장은 임기 당시 의료제도 개선과 전공의 권익 보호에 헌신했다. 특히 국민 건강을 위협하는 불법의료행위 근절 및 전공의 수련환경 개선, 지위 향상을 위한 법률 제정의 토대 마련을 위해 노력했던 점을 인정받고 있다. 그의 공적을 기리는 의미에서 연세원주의대는 2월 신축 기숙사인 Murray 학사의 화상 원격회의 공간인 RC(Remote Conference) Room김일호 기념 RC Room’으로 명명했다.

 

김일호 기념 RC Room’을 위해 대전협은 1000만원, 유족은 2000만원을 기증했다. 또 지난 2014년 대한의사협회와 대전협이 공동으로 제정, 매년 전공의 수련환경 개선에 기여한 이들에게 수여하는 김일호상 수상자 10(경문배·기동훈·김이준·김장우·서곤·송명제·안치현·이상형·장성인·조영대)이 건립기금으로 1000만원을 기증했다.

 

이날 현판식에서 이강현 연세원주의대 학장은 저 또한 100일 당직은 물론 23일 연속 근무하며 피곤한 몸으로 환자를 대면해야 했던 기억이 있다. 수련 시간은 결국 환자 안전과 직결되는 문제라며 처음으로 열악한 수련환경에 문제를 제기하고 개선하기 위해 노력했던 김일호 동문의 업적을 기리기 위해 학생들이 많이 이동하는 공간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이 학장은 도와주신 유족과 대전협에 다시 한번 감사드린다. 학생들이 김일호 동문의 정신을 생활 공간에서부터 깊숙이 이어받아 의료계 발전에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이어 이승우 대전협 회장은 암 투병 중에도 전공의 수련환경 개선과 무면허의료행위 근절을 위해 누구보다 앞장섰던 김일호 회장은 저를 포함한 후배 전공의들에게 행동하는 의사의 모범이 돼 주었다전공의법 제정의 역사에서도 김 회장의 헌신과 노고가 결정적인 디딤돌이 됐다고 생각한다고 기념사를 전했다.

 

이 회장은 그와 함께 기획했던 전공의·공보의·의대생 등 젊은 의사가 단합하고 소통하는 장인 젊은의사포럼역시 지금까지 이어오고 있다면서 그의 노고를 기리기 위해 김 회장의 모교인 원주의과대학에 기념관이 설립돼 기쁘며, 먼 훗날에도 그를 떠올리는 젊은 의사들이 의료계의 중심이 되어 단합하는 힘을 보여주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일호 회장과 함께 활동했던 이들은 그의 헌신과 노력을 더욱 생생히 추억했다.

 

기동훈 추진위원장은 경과보고를 통해 항암제로 머리가 빠진 상태에서도 저와 함께 보건복지부 회의장 앞에서 전공의 근무시간 제한을 위해 피켓을 들었던 김일호를, 자기 손을 칼로 찢어 PA의 무면허진료를 고발했던 김일호를 기억한다이 공간을 통해 후배들이 이렇게 헌신한 의료계 선배가 있었다는 것을 기억할 수 있게 되어 가슴이 벅차다고 회고했다.

 

김일호상 수상자 대표로 나온 안치현 대전협 전 회장은 김일호 회장은 평범해 보이지만 비범하게 행동했던 사람이라며 전공의 동료들이 살인적일 만큼 가혹한 환경에서 부당한 처우를 받는 것에 분노하고 이를 개선하기 위해 노력했다. 그의 노력은 수차례의 시행착오 끝에 현재의 전공의법이 됐으며, 올바른 시행을 위해 현재도 노력이 계속되고 있다고 축사를 전했다.

 

안 전 회장은 특히 그는 무면허의료행위 등 잘못된 의료제도를 묵인하지 않고 목소리를 냈고 사회적 공감대를 형성했다면서 아직도 많은 산이 남아 있지만, 김 회장이 시작한 한 발자국이 바른 수련환경, 바른 의료, 바른 세상을 만드는 역사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끝으로 이강현 학장은 유족 대표인 김일호 회장 부친과 이승우 대전협 회장에게 감사패를 수여했다.

 

김일호 회장의 부친 김태환 씨는 사회는 행동하지 않으면 변화하지 않는다. 여러분도 행동하는 지식인이 되어 권리를 찾아야 한다면서 보다 좋은 의료환경을 마련해 여러분뿐만 아니라 후배들에게도 물려줄 수 있기를 기대한다. 김일호 기념 RC Room이 앞으로의 의료환경 개선을 위한 한 모멘트가 됐으면 좋겠다. 수고해 주신 연세원주의대, 대전협 모두에게 감사하다고 전했다.

 

이날 현판식에는 연세원주의대 학생들도 대거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김은준 의과대학 학생회장은 김일호 선배의 업적을 후배와 동료에게 널리 알리고, 그 정신을 이어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371
no.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공지

故 신형록 전공의 추모 기금 모금 현황 (22일 오전 10시 기준)

대전협32어제 오전 10:45
공지

[공지] USMLE/JMLE 설명회

대전협3312019년 3월 15일
공지

[안내] 故 신형록 전공의 추모 기금 모금 [1]

대전협22982019년 3월 13일
공지

전공의 업무강도 및 휴게시간 보장 관련 설문조사

대전협20352019년 3월 12일
공지

[공지] 전공의 수련환경 자료집 

대전협48442019년 2월 22일
공지

[안내] 응답하라 고우! (무료 법률자문)

대전협73502019년 2월 8일
공지

대전협 법률자문 프로토콜

대전협91612019년 1월 31일
공지

[공지] 2018년 전국 전공의 병원 평가 관련 안내 사항 공지합니다.

대전협101522019년 1월 24일
공지

전국 전공의 병원평가 설문 결과 공개

대전협107932019년 1월 22일
공지

[공고] 대한전공의협의회 회칙 개정

대전협23832019년 1월 21일
공지

[공지] 대한전공의협의회와 가연결혼정보 업무제휴

대전협110862018년 10월 8일
공지

2018 수련규칙 표준안

대전협585552018년 7월 11일
공지

[공지] 전공의 특별금융상품 안내 [2]

대전협235562018년 4월 4일
공지

정치후원금 후원 / 문자 발송에 대한 말씀 드립니다. 

대전협324212017년 1월 11일
383

故 신형록 전공의 추모 기금 모금 현황 (22일 오전 10시 기준)

대전협32어제 오전 10:45
382

[보도자료] “故 윤한덕·임세원 유공 훈장 환영하지만, 故 신형록 전공의의 무고한 죽음은"

대전협72019년 3월 20일
381

故 신형록 전공의 추모 기금 모금 현황 

대전협3302019년 3월 18일
380

[공지] USMLE/JMLE 설명회

대전협3312019년 3월 15일
379

[보도자료] 대전협, “故 신형록 전공의 추모하며” 모금 운동

대전협872019년 3월 13일
378

[안내] 故 신형록 전공의 추모 기금 모금 [1]

대전협22982019년 3월 13일
377

전공의 업무강도 및 휴게시간 보장 관련 설문조사

대전협20352019년 3월 12일
376

[성명서] 대한병원협회는 병원 이익만을 위한 아전인수식 의사 수 확대 방안 추진을 즉각 중

대전협562019년 3월 8일
375

[보도자료] “입국비 안 내면 왕따, 레지던트 선발 불이익…들어가려면 무조건 내야죠”

대전협1032019년 2월 28일
374

[보도자료] 대전협, 故 김일호 뜻 기린다…연세원주의대에 기념 공간 마련

대전협1072019년 2월 27일
373

[안내] 2019년 군의관 무료입영버스 운행 안내 [4]

대전협36202019년 2월 26일
372

[공지] 전공의 수련환경 자료집  c

대전협48442019년 2월 22일
371

[보도자료] “병원 당직표에도 이미 80시간 초과…서류 상에만 존재하는 휴게시간”

대전협1512019년 2월 18일
369

[공고] 의협파견대의원(전공의) 보궐선거 공고  c

대전협54172019년 2월 12일
368

[보도자료] 대전협, 「2019 전공의 수련환경 심포지엄 」개최

대전협1562019년 2월 12일
367

[보도자료] “길병원 전공의 사망, 섣부른 추측 자제 부탁”

대전협1912019년 2월 11일
366

[안내] 2019년 질병관리본부 역학조사관 채용 c

대전협1962019년 2월 8일
365

[보도자료] 대전협, 길병원 전공의 사망 애도…과로하는 전공의 ‘씁쓸’

대전협2262019년 2월 8일
364

[안내] 응답하라 고우! (무료 법률자문)

대전협73502019년 2월 8일
363

2019 전공의 수련환경 심포지엄

대전협20912019년 2월 7일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 40(한강로3가 16-49) 삼구빌딩 7    |   Tel : 02-796-6127, 02-796-6128  |  E-mail : office@youngmd.org |  Fax : 02-796-6888
본 홈페이지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될 수 있습니다.

Copyright (c) 대한전공의협의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