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협 공지

[보도자료] 대전협, 「2019 전공의 수련환경 심포지엄 」개최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대전협, 2019 전공의 수련환경 심포지엄 개최

 

 

오는 24() 오후 2SC 컨벤션 12, 선착순 모집 중

전공의법 시행 이후 수련환경 변화, 수련 과정 중 알아야 할 법률 주제로 진행

 

 

수련환경 개선을 위한 관련 제도를 알아보고 앞으로 나아가야 할 방향을 논의하는 장이 마련된다.

 

대한전공의협의회(회장 이승우, 이하 대전협)가 오는 24() 오후 2SC 컨벤션 12층 아나리스/아이리스 홀에서 2019 전공의 수련환경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이번 심포지엄은 전공의법 시행 이후 수련환경 변화와 나아가야 할 방향을 제시하고 전공의 수련 과정 중에 반드시 알아줘야 할 법률 등을 공유하고자 마련됐다.

 

아나리스(A) 홀에서는 국회를 통한 전공의 수련환경 개선(더불어민주당 윤일규 의원실 김현지 비서관) 전공의 의료소송 대처 방법(로펌고우 김대호 변호사) 정부의 전문의 양성 정책(보건복지부 의료자원정책과 권근용 사무관)을 주제로 특별 강연이 진행된다.

 

아이리스(B) 홀에서는 전공의 노조(대한전공의노조 안치현 위원장) 당직비 청구 소송 가이드라인(법률사무소 도윤 성경화 변호사) 새로운 직업 입원전담전문의 소개(서울아산병원 김준환 입원전담전문의)에 대해 다뤄질 예정이다.

 

끝으로 ‘2018 전국 전공의 병원평가 설문 결과등을 포함한 대전협 회무를 공유하는 세션이 이어진다.

 

전국 수련병원 인턴 및 레지던트를 포함한 예비 전공의 회원은 링크(http://bit.ly/kira2019)를 통해 오는 15()까지 참가 신청하면 된다. 심포지엄은 선착순 250명으로 제한되며, 사전 신청 시 등록비가 무료(현장 신청비 1만원)이다. 참가자 전원에게 소정의 선물을 제공되며, 경품 추첨 시간도 진행될 예정이다.

 

이승우 회장은 전공의법이 시행된 지 2년이 넘었지만, 여전히 현장에서는 지켜지지 않고 있다. 그럼에도 수련환경은 계속해서 변하고 있고 어떤 방향으로 나아가야 할지 예비 전공의를 포함한 당사자들이 알고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회장은 아울러 우리 스스로를 보호하기 위해서는 관련 법률 지식도 이제 필수라며 많은 전공의가 관심을 갖고 참석해주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전공의 수련환경 심포지엄 포스터 1.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5032pixel, 세로 7087pixel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전공의 수련환경 심포지엄_2.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5033pixel, 세로 7087pixel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411
403

[안내] 안전한 진료환경을 위한 준법진료 자료집(의료기관내 무면허의료행위 근절편II-1) c

대전협41262019년 7월 3일
402

[안내] 의료개혁쟁취투쟁위원회 투쟁 홍보자료 c

대전협40982019년 7월 3일
401

故 신형록 전공의 추모 기금 모금 현황 (6월 19일 오전 11시 기준)

대전협140822019년 6월 19일
400

[보도자료] 여전한 교수의 폭언·폭행…“최소한의 권리도 못 지켜주나요?”

대전협4472019년 6월 7일
399

[보도자료] “개인정보 유출, 수련기회 부족, 외과계 기피 현상 등 부작용은 어떡하죠?”

대전협4442019년 5월 31일
398

[보도정정]mbc 뉴스데스크_수술실 CCTV 설치 보도 관련

대전협48352019년 5월 31일
397

[안내] 의료기관 내 무면허의료행위 근절

대전협245992019년 5월 15일
396

[보도자료] 대전협, “공보의 훈련기간, 복무기간에 산입” 헌법소원 지지

대전협4582019년 5월 13일
395

전공의 만족도 조사 실시 안내

대전협123902019년 5월 8일
394

[보도자료] 전공의 의존도 높은 의료현장, 2020년 내과 3년제 속 전공의들 한숨만...

대전협5672019년 5월 3일
393

[안내] 2019년 면허신고 안내 c

대전협358552019년 4월 15일
392

[공고] 대한전공의노동조합 위원장·수석부위원장 당선인 공고

대전협156192019년 4월 12일
391

[보도자료] 전공의 81% 수면 부족 호소 “이러다 죽겠다 싶어요”

대전협6322019년 4월 9일
390

[성명서] 전공의 교육수련체계 낱낱이 드러낸 서울백병원 사태, 이제는 정부가 행동에 나서야

대전협6812019년 4월 5일
389

故 신형록 전공의 추모 기금 모금 현황 (4일 16시 기준)

대전협175332019년 4월 4일
388

[보도자료] 고된 업무와 지나친 근무시간, 부족한 휴게시간…병원이 외면한 전공의들

대전협6482019년 4월 1일
387

[보도자료]신규 전공의 보호방안 쏙 뺀 서울백병원 해명에 전공의들 분노

대전협7372019년 3월 29일
386

[성명서]서울백병원은 즉각적인 전공의 이동수련에 조건 없이 협조하라

대전협9512019년 3월 28일
385

[보도자료] 수련병원 포기한 서울백병원, ‘내쫓지는 않을 테니 알아서 하라’ 일방적 통보

대전협8062019년 3월 28일
384

[보도자료] ‘과로’하는 전공의들, 환자 안전·전공의 권리 보호 위해 전공의 노조 지부 설

대전협7312019년 3월 25일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 40(한강로3가 16-49) 삼구빌딩 7    |   Tel : 02-796-6127, 02-796-6128  |  E-mail : office@youngmd.org |  Fax : 02-796-6888
본 홈페이지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될 수 있습니다.

Copyright (c) 대한전공의협의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