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협 공지

[보도자료] 전공의들, ‘계약직·고용불안’에 입원전담전문의 진로 망설여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전공의들, ‘계약직·고용불안에 입원전담전문의 진로 망설여

 

대전협, 입원전담전문의 관련 설문조사 결과 공개

서연주 이사 제도 정착 위해 정부는 현장 목소리에 귀 기울어야

 

 

보건당국이 입원전담전문의 제도 활성화에 나선 가운데, 전공의들은 '불안정한 고용' 등의 이유로 입원전담전문의로서의 진로 결정을 고민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대한전공의협의회(회장 안치현, 이하 대전협)는 입원전담전문의 인터뷰 질문 모집을 위해 지난 6월부터 전공의 대상으로 시행한 설문조사 결과를 28일 공개했다. 설문에는 전공의 90명이 참여했으며, 전공과로는 내과(36.67%)가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고, 연차별로는 3년차(27.78%), 4년차(27.78%) 등 고년차 레지던트가 주로 설문에 참여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은 입원전담전문의 진로의 가장 큰 단점으로 '불안정한 고용(83.33%)'을 꼽았다. 실제 대부분의 입원전담전문의가 계약직으로 채용되고 있어 고용 안정성에 대한 우려가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이어 불확실한 진로(58.89%) 기존 과 의료진과 의견 충돌(58.89%) 잦은 야간 당직(57.78%) 사회적 지위 및 인식(33.33%)이 단점으로 꼽혔다.

 

반면 입원전담전문의가 가지는 장점으로는 근무 시간 조정의 자율성(57.78%) 대학병원 근무의 이점(57.78%) 연구 등 진료 외 업무 부담 최소(52.22%) 높은 연봉(40%) 순으로 높게 나타났다. 입원전담전문의에 대한 높은 관심과 장래성을 장점이라고 꼽은 응답자는 6.67%에 그쳤다.

 

응답 결과를 반영하듯 전공의들은 입원전담전문의의 업무 독립성 정년 보장, 정규직, 연금 등 고용 안정성 환자 수나 전담의 수, 외래, 당직 등 업무강도 및 근로환경 등에 대한 궁금증을 가장 많이 피력했다.

 

실제 현장에서 일하는 입원전담전문의가 생각하는 애로사항도 이와 크게 다르지 않았다.

 

대한입원전담전문의협의회는 지난 7월 내과계 입원전담전문의를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55명 대상 24명 응답) 결과를 발표했다.

 

이들은 입원전담전문의를 지원하는 데 가장 큰 장애물로 직업 안정성(50.0%) 레지던트 업무에 대한 심적 부담(41.7%) 급여(33.3%) 새로운 역할에 대한 부담(29.32%) 근무여건(29.2%) 순으로 꼽았다.

 

입원전담전문의들은 이를 개선하기 위해 병원은 입원전담전문의의 병원 내 역할 정립(87.5%) 점진적 급여 인상(45.8%) 고용의 안정성(41.7%)을 위해 노력해야 한다고 답했으며, 정부는 제도적 뒷받침(75%) 및 수가인상(70.8%) 등을 위해 힘써야 한다고 응답했다.

 

이들은 주위의 권유(29.2%), 워라벨(29.2%), 언론 자료(20.8%) 등을 통해 입원전담전문의에 지원했다고 답했다. 응답자 중 41.7%가 현재 근무여건에 만족했으며, 내년에도 근무할 의향이 있는 응답자는 62.5%에 그쳤다. 계속 근무를 어렵게 만드는 요인으로는 과도한 업무 로딩(58.3%), 인력부족(33.3%), 급여(33.3%) 등이 언급됐다.

 

대한입원전담전문의협의회 김준환 홍보이사(서울아산병원 내과 진료전담교수)만족도 및 지속적 근무의향이 지난해 설문 결과보다 낮게 나타났다면서 입원전담전문의가 과도한 업무 로딩으로 번-아웃 되지 않도록 제도적 정비 및 병원, , 학회의 지속적인 지원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입원전담전문의 제도의 주요 목적인 전공의 수련환경 개선에 따른 의료인력 공백 해소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드러났다.

 

입원전담전문의 과반수가 병원 내에서 전공의법이 잘 지켜지고 있다고 응답했다. ‘매우 그렇다(20.8%)’그렇다(54.2%)’라고 답한 비율이 75%를 차지했다.

 

각 병원의 입원진료를 담당할 인력부족에 대한 대책으로 입원전담전문의79.2%로 압도적으로 많았다. 이어 PA(41.7%), 전공의 추가 업무 및 시간 조정(37.5%), 교수 당직(12.5%) 순이었다.

 

서연주 대전협 홍보이사는 입원전담전문의 제도는 환자와 의료진 모두 안전한 의료 환경을 위해 반드시 정착되어야 할 제도라며 시범사업의 한계를 극복하고 미국의 사례처럼 신속한 활성화 및 보편화를 위해서, 정부는 현장의 목소리에 귀 기울일 필요가 있다라고 밝혔다.

 

더불어 대전협 차원에서는 전공의 대상으로 입원전담전문의 제도에 대한 궁금증 해소 및 홍보를 위해, 지난 12일 현장에서 근무하는 입원전담전문의 6인을 섭외하여 인터뷰 영상을 제작한 바 있다. 해당 영상은 대한전공의협의회 유튜브 채널 및 페이스북을 통해서 지속적으로 업로드될 예정이다. (https://www.youtube.com/channel/UCSPpmcbULQXxq0pUJjg_6Dw?view_as=subscriber)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312
no.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공지

[공지] 2018 전국 전공의 병원평가 설문조사

대전협2882018년 9월 21일
공지

[공고] 제22기 대한전공의협의회 정기대의원총회 개최

대전협2862018년 9월 21일
공지

[공지] 제2회 전공의학술상 수상 후보자 모집안내

대전협6252018년 9월 17일
공지

2018 수련규칙 표준안

대전협131052018년 7월 11일
공지

[공지] 전공의 특별금융상품 안내 [1]

대전협94332018년 4월 4일
공지

전공의 법 Q&A 王 정리 (업데이트 2018.07.11.)

대전협555212017년 12월 29일
공지

[공지] 전공의 법 안내문  [1]

대전협563762017년 12월 20일
공지

[공지] 대한전공의협의회와 가연결혼정보 업무제휴

대전협190372017년 7월 6일
공지

[제휴] 대한전공의협의회 X 로톡 제휴안내

대전협238922017년 5월 18일
공지

정치후원금 후원 / 문자 발송에 대한 말씀 드립니다. 

대전협203512017년 1월 11일
공지

[공지] 대한전공의협의회 회비 납부 안내

대전협882622016년 10월 12일
공지

[공지] '전공의 법' 전문 [3]

대전협1108252015년 12월 17일
322

[공지] 2018 전국 전공의 병원평가 설문조사

대전협2882018년 9월 21일
321

[보도자료] “전공의법 준수부터 환자 안전까지 솔직·객관적 설문 통해 밝혀낼 것”

대전협272018년 9월 21일
320

[공고] 제22기 대한전공의협의회 정기대의원총회 개최 c

대전협2862018년 9월 21일
319

[보도자료] 제2회 대한전공의학술상 수상 후보자 공모

대전협412018년 9월 20일
318

[공지] 제2회 전공의학술상 수상 후보자 모집안내 c

대전협6252018년 9월 17일
317

[보도자료] 대전협 제22기 집행부 공식 출범

대전협902018년 9월 10일
316

[보도자료] 대전협, 첫 공판 앞두고 강 전공의 선처 탄원서 모은다

대전협992018년 9월 3일
315

[보도자료] 제22기 대전협과 함께할 전공의 회원을 모십니다!

대전협1352018년 8월 30일
314

[보도자료] 전공의들, ‘환자안전·전문가 역량 강화’에 뜻 모아

대전협1192018년 8월 30일
313

[보도자료] 전공의들, ‘계약직·고용불안’에 입원전담전문의 진로 망설여

대전협1432018년 8월 28일
312

[공고] 제21기 대한전공의협의회 임시대의원총회 개최

대전협16872018년 8월 24일
311

[보도자료] 제22기 대전협 회장에 이승우 후보 당선

대전협1572018년 8월 23일
310

[중선관위 공고] 제22기 대한전공의협의회 회장 선거 이승우 당선 공고 

대전협1432018년 8월 23일
309

[중선관위] 제22기 대전협 회장선거 이승우 후보 공약 안내

대전협21072018년 8월 14일
308

[중선관위 안내] 제22기 대한전공의협의회 회장선거 이승우 후보

대전협19412018년 8월 14일
307

[공고] 제21기 대한전공의협의회 임시대의원총회 개최

대전협2492018년 8월 10일
306

[중선관위 공고] 제22기 대한전공의협의회 회장 선거 재공고

대전협2212018년 8월 8일
305

[중선관위 공고] 제22기 대한전공의협의회 회장 선거 후보자등록 공고  c

대전협2042018년 8월 8일
304

[중선관위 공고] 제22기 대한전공의협의회 회장 선거 재공고

대전협2372018년 8월 3일
303

[보도자료] ‘전국 전공의 병원평가’ 문항개발부터 신뢰 쌓는다

대전협2562018년 8월 2일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 40(한강로3가 16-49) 삼구빌딩 7    |   Tel : 02-796-6127, 02-796-6128  |  E-mail : office@youngmd.org |  Fax : 02-796-6888
본 홈페이지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될 수 있습니다.

Copyright (c) 대한전공의협의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