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협 공지

[성명서] 이대목동병원 의료진 구속영장 청구에 대한 사법부의 올바른 판단을 촉구한다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이대목동병원 의료진 사전구속영장 청구에 대한

사법부의 올바르고 현명한 판단을 촉구한다

 

 

 

대한전공의협의회는 이대목동병원 의료진 사전구속영장 청구에 대한 사법부의 올바르고 현명한 판단을 촉구한다.

 

지난 1216일 이대목동병원에서 신생아 4명이 사망하였다. 말로는 다 하기 어려운 큰 슬픔을 겪은 유가족들에게 다시 한 번 진심 어린 위로를 전한다. 본회는 이러한 비극이 발생하지 않도록 명확한 감염경로와 이를 둘러싼 문제점을 유가족과 국민들 앞에 낱낱이 밝혀내야 함을 수차례 분명히 밝힌 바 있다.

 

면역력이 취약한 중환자실 신생아들을 위해 감염관리수칙이 마련되어 있음에도 경찰은 기본적인 감염관리조차 하지 않고 구둣발로 심폐소생술 중인 신생아 중환자실에 들이닥쳐 현장을 오염시켰다. 경찰은 심폐소생술로 아수라장이 된 현장에서 의료진에게 영장 없이 강압적으로 진료기록부를 요구하였다. 감염경로를 파악하는 등의 상식적인 논리도 없이 피의자를 선정하였으며 강압적이고 반복적으로 같은 내용을 묻는 끼워 맞추기식 수사를 진행해왔다.

 

여러 의료진을 피의자 신분으로 조사하던 경찰은 이제 검찰을 통해 담당 교수 2명과 수간호사, 간호사 등 의료진 4인에 대해 사전구속영장을 청구하기에 이르렀다. 구속영장은 죄를 범하였다고 의심할 만한 타당한 이유가 있고, 일정한 주거가 없거나 증거를 인멸할 염려가 있거나 도망하거나 도망할 염려가 있는 때에 피의자를 구속하기 위해 청구된다. 이미 사건이 발생한 지 100일 이상의 시간이 지난 지금, 이 피의자들이 어떤 증거를 인멸할 수 있다는 것인지, 지금도 병원에서 일하고 있는 피의자들이 어떤 도망의 염려가 새로이 생겨날 수 있다는 것인지 상식적으로 이해하기 어렵다.

 

이런 식의 수사로는 명확한 감염경로를 밝혀내는 것도, 진짜 책임자를 가려내는 것도, 미래의 신생아들을 안전하게 하는 것도 불가능하다. 그런데 경찰은 스스로 현장을 오염시키고도 강압적으로 의료진을 수사한 것으로 모자라 의료진에 대한 구속영장으로 이 사건의 본질을 흐리고 있다.

 

이 사건은 비극이다. 다시는 반복되지 않아야 한다. 명확한 원인을 밝힐 책임을 스스로 저버리고 그저 보여주기 위해 생과 사의 갈림길에서 고군분투하는 의료인들을 희생양으로 삼아서는 안 된다. 이에 대한 사법부의 올바르고 현명한 판단을 촉구한다.

 

 

 

 

201842

대한전공의협의회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264
no.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공지

[공고] 제21기 대한전공의협의회 임시대의원총회 및 전체 전공의 회의 개최

대전협18642018년 4월 6일
공지

[공지] 전공의 특별금융상품 안내 [1]

대전협8642018년 4월 4일
공지

전공의 법 Q&A 王 정리

대전협232352017년 12월 29일
공지

전공의 수련환경 종합 FAQ  [25]

대전협96082017년 12월 20일
공지

[공지] 전공의 법 안내문  [1]

대전협251892017년 12월 20일
공지

[공지] 대한전공의협의회와 가연결혼정보 업무제휴

대전협112622017년 7월 6일
공지

[제휴] 대한전공의협의회 X 로톡 제휴안내

대전협146592017년 5월 18일
공지

정치후원금 후원 / 문자 발송에 대한 말씀 드립니다. 

대전협128872017년 1월 11일
공지

[공지] 대한전공의협의회 회비 납부 안내

대전협596442016년 10월 12일
공지

[공지] '전공의 법' 전문 [3]

대전협797772015년 12월 17일
273

[보도자료] 전공의들, “환자와 전공의 안전을 위해 힘 모으겠다” 

대전협1002018년 4월 16일
272

[보도자료] 대전협, 의사 전용 온라인 플랫폼 메디스태프와 MOU

대전협382018년 4월 10일
271

[공고] 제21기 대한전공의협의회 임시대의원총회 및 전체 전공의 회의 개최

대전협18642018년 4월 6일
270

[공지] 전공의 특별금융상품 안내 [1]

대전협8642018년 4월 4일
269

[보도자료] 전공의들, “이대목동 의료진 구속 영장 부당” 한목소리

대전협1002018년 4월 3일
268

[성명서] 이대목동병원 의료진 구속영장 청구에 대한 사법부의 올바른 판단을 촉구한다

대전협922018년 4월 2일
267

[안내] 2018년 공보의 무료입영버스 운행 안내 (수정)

대전협5032018년 3월 8일
266

[보도자료] “수련규칙 안내하고 공정하게 수련계약서 교부해야"

대전협2602018년 3월 2일
265

[성명서]정당한 보상 없이 희생만 강요하는 병원의 갑질과 이를 정당화한 사법부는 반성하라!

대전협3262018년 2월 26일
264

[보도자료] 대전협, 수련계약서 법률 자문 서비스 제공

대전협2882018년 2월 23일
263

[안내] 2018년 군의관 무료입영버스 출발 장소 및 시간 안내 [1]

대전협5662018년 2월 14일
262

[보도자료]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사태, 전의료계 지지 이어져

대전협4272018년 2월 13일
261

[보도자료] 대전협, 보건당국에 ‘전공의 업무 책임 범위’ 공식 질의

대전협4972018년 2월 9일
260

[안내] 2018년 군의관 무료입영버스 운행 안내

대전협6212018년 2월 9일
259

모성보호 관련 근로기준법 안내

대전협6492018년 2월 8일
258

[보도자료] 이대목동병원 전공의, 피의자 신분 철회·명확한 수사 요구

대전협4502018년 2월 5일
257

[재공고] 제21기 대한전공의협의회 임시대의원총회 개최

대전협4012018년 2월 2일
256

[안내] 이대목동병원 관련 전공의를 위한 성금 모금 현황 (2018년 2월 1일)

대전협4822018년 2월 1일
255

[보도자료] 대전협, “임시대의원총회 개최”

대전협4282018년 1월 31일
254

[안내] 이대목동병원 관련 전공의를 위한 성금 모금 현황 

대전협4612018년 1월 29일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 40(한강로3가 16-49) 삼구빌딩 7    |   Tel : 02-796-6127, 02-796-6128  |  E-mail : office@youngmd.org |  Fax : 02-796-6888
본 홈페이지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될 수 있습니다.

Copyright (c) 대한전공의협의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