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협 공지

[보도자료]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사태, 전의료계 지지 이어져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사태,

전의료계 지지 이어져

 

 

의협 임총결의문 통해 대전협 행보 적극 지지

대전협, “개인 아닌 전의료계 문제공감해준 분들 감사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사망 사건으로 조사 받고 있는 담당 교수와 전공의를 위한 도움의 손길이 의료계 전체로 확산되는 가운데 대한전공의협의회가 선배 의사들의 적극적인 지지에 감사의 뜻을 밝혔다.

 

대한전공의협의회(회장 안치현, 이하 대전협) 12일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사건에 대한 의료계의 관심과 지지에 감사를 표하고, 한 개인이 아닌 의료계 전체의 문제라고 거듭 강조했다.

 

지난 10일 더케이호텔에서 열린 대한의사협회 임시대의원총회에서 의협 대의원회는 의료진에 대한 무리한 수사를 즉각 중단해야 한다는 결의문을 채택했다. 이화의료원 소아청소년과 동문회 역시 이날 임시총회장 입구에서 의료진의 피의자 전환과 이들의 부당한 처벌을 반대한다는 서명을 받았다.

 

안치현 대전협 회장은 지난 임시대의원총회에서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사건이 단순히 한전공의, 한 교수의 문제가 아니라 전의료계 문제라는 것에 공감해주신 분들께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대전협은 책임 여하를 불문하고 단순히 동료이기 때문에 무조건 감싸는 것이 아니라는 점을 분명히 하고 의료계 모두가 이 사건을 예의주시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대전협은 특정 의료진, 특히 약자인 전공의를 이 사건의 근본적 책임을 진 범인으로 몰아가는 것을 즉각 중단하고 사건의 진짜 원인을 제대로 밝혀 책임 소재를 확실히 하고 재발을 막는 데 집중해야 한다는 입장이다.

 

안치현 회장은 “‘병원장, 재단이사장은 물론 당국의 책임자들까지 그 조사 과정에 성실히 임하고, 그 결과 책임이 드러나면 엄정히 처벌하는 것이 떠난 아이들에 대한 가장 기본의 예의라고 생각한다라는 유가족들의 말씀에 깊이 공감한다 대전협 또한 이 사건의 책임이 명명백백히 가려지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아래는 의협 대의원총회에서 채택된 결의문 일부이다.

 

하나, 대의원회는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사망사건에 있어 대한전공의협의회의 입장을 적극 지지하며 관계 당국은 해당 교수와 전공의에 대한 무리한 수사를 즉시 중단할 것을 촉구한다!

 

하나, 만약 당국이 해당 교수와 전공의에게 법적 처벌을 내린다면 대의원회는 대한전공의협의회의 단체 행동을 전폭적으로 지지하며 동참할 것임을 결의한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309
no.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공지

[공지] 제2회 전공의학술상 수상 후보자 모집안내

대전협2732018년 9월 17일
공지

2018 수련규칙 표준안

대전협127922018년 7월 11일
공지

[공지] 전공의 특별금융상품 안내 [1]

대전협92762018년 4월 4일
공지

전공의 법 Q&A 王 정리 (업데이트 2018.07.11.)

대전협550982017년 12월 29일
공지

[공지] 전공의 법 안내문  [1]

대전협559552017년 12월 20일
공지

[공지] 대한전공의협의회와 가연결혼정보 업무제휴

대전협189092017년 7월 6일
공지

[제휴] 대한전공의협의회 X 로톡 제휴안내

대전협237632017년 5월 18일
공지

정치후원금 후원 / 문자 발송에 대한 말씀 드립니다. 

대전협202422017년 1월 11일
공지

[공지] 대한전공의협의회 회비 납부 안내

대전협878652016년 10월 12일
공지

[공지] '전공의 법' 전문 [3]

대전협1104052015년 12월 17일
319

[보도자료] 제2회 대한전공의학술상 수상 후보자 공모

대전협16어제 오전 09:53
318

[공지] 제2회 전공의학술상 수상 후보자 모집안내 c

대전협2732018년 9월 17일
317

[보도자료] 대전협 제22기 집행부 공식 출범

대전협732018년 9월 10일
316

[보도자료] 대전협, 첫 공판 앞두고 강 전공의 선처 탄원서 모은다

대전협892018년 9월 3일
315

[보도자료] 제22기 대전협과 함께할 전공의 회원을 모십니다!

대전협1232018년 8월 30일
314

[보도자료] 전공의들, ‘환자안전·전문가 역량 강화’에 뜻 모아

대전협1082018년 8월 30일
313

[보도자료] 전공의들, ‘계약직·고용불안’에 입원전담전문의 진로 망설여

대전협1312018년 8월 28일
312

[공고] 제21기 대한전공의협의회 임시대의원총회 개최

대전협16282018년 8월 24일
311

[보도자료] 제22기 대전협 회장에 이승우 후보 당선

대전협1472018년 8월 23일
310

[중선관위 공고] 제22기 대한전공의협의회 회장 선거 이승우 당선 공고 

대전협1322018년 8월 23일
309

[중선관위] 제22기 대전협 회장선거 이승우 후보 공약 안내

대전협20702018년 8월 14일
308

[중선관위 안내] 제22기 대한전공의협의회 회장선거 이승우 후보

대전협19072018년 8월 14일
307

[공고] 제21기 대한전공의협의회 임시대의원총회 개최

대전협2372018년 8월 10일
306

[중선관위 공고] 제22기 대한전공의협의회 회장 선거 재공고

대전협2072018년 8월 8일
305

[중선관위 공고] 제22기 대한전공의협의회 회장 선거 후보자등록 공고  c

대전협1932018년 8월 8일
304

[중선관위 공고] 제22기 대한전공의협의회 회장 선거 재공고

대전협2282018년 8월 3일
303

[보도자료] ‘전국 전공의 병원평가’ 문항개발부터 신뢰 쌓는다

대전협2452018년 8월 2일
302

 2018 전국 전공의 병원평가 설문 문항 조사

대전협42692018년 8월 1일
301

제22기 대한전공의협의회 회장 선거 재공고

대전협37172018년 8월 1일
300

제22기 대한전공의협의회 회장 선거 공고

대전협27902018년 7월 23일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 40(한강로3가 16-49) 삼구빌딩 7    |   Tel : 02-796-6127, 02-796-6128  |  E-mail : office@youngmd.org |  Fax : 02-796-6888
본 홈페이지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될 수 있습니다.

Copyright (c) 대한전공의협의회 All Rights reserved.